생각2014.03.14 22:52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슬픔" 과 "애절함"

 

사랑을 하지 않으면 생길 수 없는 단어 인것 같다.

 

기대한만큼 실망도 크다고 했던가...

 

사랑도 사랑한만큼 이별의 슬픔도 클것이고 그에 대해 애절함을 느끼겠지...

 

하지만 나루토는 그 슬픔과 애절함에 무감정하다.

 

왜냐하면 나루토는 갓난아기때부터 혼자 자랐기 때문이다.

 

그렇기 때문에 슬픔을 기억할 수 없다.

 

나도 가끔은 슬픔을 못느끼고 싶어진다.

 

바쁘게 지내면 시간이 해결해 주겠지!

 

'생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올해 겨울날씨 얼마나 추울까?  (0) 2014.11.21
아이폰6 살까말까 고민되네요 T.T  (2) 2014.11.15
겨울 방한장갑 구매하고싶다★  (0) 2014.11.14
김정은 위 축소수술 이것때문에?  (0) 2014.10.16
비 온 다음날  (0) 2014.03.26
나루토 오프닝  (0) 2014.03.14
Posted by Real봉구

댓글을 달아 주세요